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주시 탄소산업, 유럽에서 경제협력 논의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북

    전주시 탄소산업, 유럽에서 경제협력 논의

    뉴스듣기

    한국탄소융합기술원 스웨덴 연구소와 MOU체결(사진=전주시 제공)
    전주시의 탄소산업이 대한민국을 대표해 문재인 대통령의 대 스웨덴 공동협력 경제협상 테이블에 올랐다.

    한국탄소융합기술원(이하 기술원, 원장 방윤혁)은 지난 14일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스웨덴 비즈니스 서밋' 행사의 한국 경제사절단에 방윤혁 원장이 참여해 RISE SICOMP AB(스웨덴 복합재 연구소)와 탄소융복합산업에 관련 공동연구과 시장개척, 인력 교류 방안을 협의하고 MOU를 체결했다.

    기술원은 이날 소재개발부터 부품개발과 관련된 연구개발을 수행중인 유럽 최고의 연구기관 중 하나인 스웨덴 복합재연구소와 향후 탄소분야 국제 공동연구를 진행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스웨덴 복합재연구소는 탄소복합재 자동화 시스템에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곳으로 기술원은 이번 MOU를 바탕으로 자체 보유한 탄소섬유 제조 및 성형기술과 스웨덴 복합재연구소가 보유한 자동화 기술 및 저가형 탄소섬유 개발 니즈를 고려한 공동연구 개발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방윤혁 원장은 지난 12일에는 네덜란드 Netherlands Aerospace Center(NLR)를 방문하여 국내에 취약한 항공기용 탄소복합재 분야의 공동연구개발 및 탄소산업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방윤혁 한국탄소융합기술원장은 "이번 한국-스웨덴 비즈니스 서밋 참석을 통해 탄소복합재 분야의 글로벌 전문연구기관과 상호 강점 분야 및 니즈를 반영한 공동협력방안를 도출했다"면서 "이를 계기로 국내 탄소산업의 활성화 뿐만 아니라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