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타이거JK 울린 비비 "멋진 아티스트로 성장할게요" [다녀가요]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가요

    스페셜 다녀가요

    타이거JK 울린 비비 "멋진 아티스트로 성장할게요" [다녀가요]

    뉴스듣기

    타이거JK 윤미래 부부가 발굴한 신예 가수 비비(BIBI)가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침서'를 들고 음악 팬들 곁을 찾는다.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침서'는 지난 2월 SBS 음악 예능 '더팬'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긴 비비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앨범 단위 결과물이다.

    비비는 12일 오후 4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무브홀에서 언론 쇼케이스에서 "너무너무 기다려왔던 순간이다. 소름이 돋는다"며 EP 발매에 대한 기쁨을 표했다.

    자신의 인지도를 높여준 '더팬'을 언급하며 "저에게는 어떤 문이었다. 그 문을 열고 들어가서 저를 사랑해주시는 분들과 마주할 수 있었고, 너무 행복했다"고 돌아보기도 했다.

    지난달 싱글 '비누'로 가요계에 정식 출사표를 던진 비비의 첫 EP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침서'에는 총 4곡이 담겼다. 내일이면 보지 않을 사람들을 위한 '기브 모어 케어 리스'(Give More Care Less), 나쁜 남자와 사랑에 빠진 나쁜 여자들을 위한 '프리티 씽'(Pretty Ting), 장거리 연애를 하는 사람들을 위한 '페덱스 걸'(Fedexx Girl), 고양이와 고양이를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나비'(Navi) 등이다.

    전곡의 작업에 직접 참여한 비비는 알앤비, 힙합, 팝 등 다양한 장르의 곡에 각기 다른 사랑 이야기를 풀어냈다. "'스토리텔러' 비비의 매력을 가득 담은 콘셉트 앨범"이라는 게 소속사 필굿뮤직의 설명. 비비는 "스토리텔링에 중점을 두고 '가사와 노래를 어떻게 포장해서 잘 전달할까' 고민하며 앨범을 작업했다"고 말했다.

    "너무너무 아끼고 사랑하는 곡들을 앨범에 수록했다"고 강조한 비비가 타이틀곡으로 내세운 곡은 '나비'다. 그는 "고양이와 사람의 사랑을 재미있게 담아낸 곡이라 대중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는 곡이라고 생각해 타이틀곡으로 택했다"고 했다. 무대 관전 포인트를 묻는 말에는 "가만히 노래하는 저의 표정과 손짓에 많이 집중해주셨으면 한다"고 답했다.

    비비는 필굿뮤직 대표 타이거JK 윤미래 부부가 발굴한 원석이다. 뮤지션들이 창작 음원을 올리는 플랫폼인 사운드클라우드에서 비비의 노래를 우연히 접한 두 사람은 그를 필굿뮤직의 새 아티스트로 영입했다.

    이날 쇼케이스 현장을 직접 찾은 타이거JK는 "오늘 비비가 타이틀곡 '나비' 무대를 꾸미는 모습을 보고 감정이 북받쳐서 눈물을 흘렸다"며 "그렇지만 오늘 행복하다. 점점 발전하는 비비, 특이한 걸 발명할 수 있는 비비가 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이 응원을 해주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필굿뮤직의 대표 아티스트인 비지는 쇼케이스 진행자로 나섰다. 그는 "비비는 매일 밤 누구보다 열심히 창작의 고통을 이겨내고 있는 친구이자 필굿뮤직의 히든카드"라며 "따뜻한 시선으로 예쁘게 봐달라"고 했다.

    소속사 선배 뮤지션들의 든든한 지원사격 속 첫 EP를 내게 된 비비는 "저는 제가 결코 완벽하고, 아름답고, 예쁘고, 보기 좋지만은 않은 사람이었으면 한다"며 "모든 사람은 완벽하지 않지 않나. 제가 대변인이 되어 그런 결점의 아름다움을 알게 해드리는 가수로 성장하고 싶다. 앞으로 좋은 곡들과 이야기를 많이 들려드리는 멋진 아티스트가 될 것"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사진=연합뉴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