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사바하' 측 "신천지와는 무관…이정재만 재녹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가 화제

    '사바하' 측 "신천지와는 무관…이정재만 재녹음"

    뉴스듣기

    종교단체 신천지 측 이정재 대사 두고 명예 훼손 항의
    "특정 종교 단체와 무관한 영화…오해 있을 수 있는 대사만 변경"

    영화 '사바하'가 종교단체인 신천지로부터 항의를 받았다는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사바하' 측이 공식 입장을 밝혔다.

    '사바하' 측 관계자는 14일 CBS노컷뉴스에 "제작사 쪽으로 신천지 문의가 왔고 특정 종교를 다룬 영화가 아니라고 답했다"면서 "그런데 오해의 소지가 있을 수도 있는 대사가 있어 이정재가 재녹음을 해서 수정했다. 장면을 바꾸거나 재촬영을 한 것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보도를 통해 박목사(이정재 분)가 국내 이단 종교에 관해 설명하는 대목을 두고 신천지에서 단체의 명예를 훼손시킬 수 있다는 내용을 제작사 측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바하'는 신흥 종교 비리를 찾아내는 종교문제연구소 박목사가 사슴동산이라는 새로운 종교 단체에 얽힌 살인 사건을 쫓다가 미스터리와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검은 사제들'로 544만 관객을 모은 장재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이정재는 주인공 박목사 역을 맡아 열연했다. 오는 20일 개봉.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