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5‧18 망언' 불지핀 김진태 광주서 간담회 … 충돌 우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5‧18 망언' 불지핀 김진태 광주서 간담회 … 충돌 우려

    뉴스듣기

    2‧27 전대 출마 김진태, 오늘 전남도당 간담회
    최근 망언 논란으로 충돌 우려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 (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5·18 광주민주화운동 폄훼 논란에 휩싸인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이 12일 광주를 방문한다.

    2‧27 당 대표 선거 출마를 선언한 김 의원은 전남도당 간담회 차원에서 사전에 일정을 잡았지만, 망언 논란이 확산되면서 충돌이 예상된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10시30분 광주 소재 전남도당 간담회 개최 후 오후에는 전북 전주로 이동해 전북도당 간담회를 연다.

    사전에 잡은 일정이라고는 하지만, 광주 민심이 워낙 흉흉한 상태라 돌발 상황이 벌어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앞서 지난 8일 김 의원은 같은당 소속 이종명 의원과 함께 극우 논객으로 알려진 지만원씨를 초청한 5·18 진상규명공청회를 주최한 바 있다.

    당시 공청회에 참석하지 못한 김 의원은 영상메시지를 통해 "5·18 문제만큼은 우파가 결코 물러서면 안 된다"고 말했다.

    이 의원도 공청회에서 "폭동이 민주화운동이 된 것"이라고 언급했고, 김순례 의원은 "종북 좌파들이 판을 치며 5·18 유공자라는 이상한 괴물집단을 만들어 우리 세금을 축내고 있다"고 주장해 거센 비난 여론이 일었다.

    한편, 여야 4당은 이날 해당 의원들을 국회 윤리특별위원회에 제소할 방침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