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롯데, 조원우 감독 경질…양상문 감독 현장 복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야구

    롯데, 조원우 감독 경질…양상문 감독 현장 복귀

    뉴스듣기

    LG, 차명석 신임단장 선임

    롯데 자이언츠 감독으로 선임된 양상문 감독. (사진=LG 제공)
    가을야구 진출에 실패한 롯데 자이언츠가 사령탑을 교체했다. 조원우 감독과 이별하고 LG 트윈스 양상문 단장을 새로운 감독으로 선임했다.

    롯데는 19일 "조원우 감독을 경질하고 양상문 단장을 제18대 감독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계약 기간 2년에 계약금 3억원, 연봉 3억원 등 총 9억원 규모의 계약이다.

    양상문 감독은 롯데와 인연이 깊다. 부산 출신인 양 신임감독은 1985년 1차 지명 3순위로 롯데의 유니폼을 입고 선수 생활을 시작했다. 은퇴후에는 1군 투수코치를 거쳐 2004년 11대 감독으로 취임해 4년 연속리그 최하위 팀을 5위에 올려놨다.

    구단은 "양상문 신임감독은 감독으로서의 역량과 단장, 해설위원 등 많은 경험을 갖고 있다"며 "구단 출신으로서 선수들의 성향 및 팀의 문제점을 잘 파악하고 있다. 중장기적 전력 강화를 위해 변화를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양 신임감독은 구단을 통해 "무거운 마음이다. 팀이 어떤 방향으로 나가야 하는지에 대해 많이 고민하고 있다"며 "팬들의 성원에 응답할 수 있는 팀을 만들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LG는 차명석 신임 단장을 선임하며 롯데로 떠난 양 전 단장의 자리를 채웠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