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프로듀스48' 오늘 파이널…韓日 걸그룹 탄생 운명의 날

뉴스듣기


방송

    '프로듀스48' 오늘 파이널…韓日 걸그룹 탄생 운명의 날

    뉴스듣기
    '프로듀스48' 파이널 생방송 무대에 오를 20人(가나다순)

     

    운명의 날이 밝았다. 한일 합작 걸그룹으로 활동할 12인이 31일 오후 8시부터 생방송되는 엠넷 '프로듀스48' 마지막 회에서 가려진다.

    파이널 생방송 무대에 오를 연습생은 세 번째 순위 발표식을 통과한 미야와키 사쿠라, 미야자키 미호, 이채연, 강혜원, 이가은, 타케우치 미유, 장원영, 시로마 미루, 야부키 나코, 시타오 미우, 혼다 히토미, 권은비, 한초원, 안유진, 김민주, 최예나, 타카하시 쥬리, 조유리, 김채원, 박해윤 등 총 20명이다.

    연습생들의 순위 변동이 심해 이 중 누가 데뷔 멤버로 선발될지는 쉽게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총 7차례 공개된 중간 순위(1,2,3,4,7,9,11주차)에서 데뷔 순위권 밖으로 단 한 번도 밀려난 적이 없는 연습생은 미야와키 사쿠라, 이가은, 장원영 등 3명뿐이다.

    과연 누가 데뷔조로 선발될지, 또 누가 최종 1위를 차지해 '센터'로 활동하게 될지 못지않게 그룹 내 한일 연습생의 비율도 관심을 모은다.

    '프로듀스48'을 통해 결성되는 걸그룹은 향후 2년 6개월간 활동을 펼칠 예정인데 한일 양국에서 고른 인기를 얻기 위해서는 한일 연습생 비율이 적절하게 배합되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남아 있는 20명 중에선 12명이 한국 출신 연습생이고 8명이 일본 출신 연습생이다.

    엠넷과 BS스카파를 통해 한일 양국에서 동시 방영되고 있는 '프로듀스48'은 시즌 1,2에 견줘 대중적인 관심도가 다소 떨어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프로그램 자체는 '콘텐츠 영향력 지수'(CPI)에서 꾸준히 1위에 올랐다. 하지만, 연습생들의 콘셉트 평가 경연곡들이 인기 척도의 바로미터라고 할 수 있는 음원차트에서 기대 이하의 성적을 거둬 향후 탄생할 그룹에 대한 전망이 밝지만은 않은 상황이다.

    12인조 한일 합작 걸그룹이 앞서 '프로듀스' 시리즈를 통해 만들어진 아이오아이와 워너원만큼 큰 인기를 누리는 팀으로 성장할 수 있게 될지도 주목된다.

    연습생들이 10명씩 팀을 이뤄 파이널 무대에서 선보일 마지막 데뷔 평가곡은 총 두 곡이다.

    한국어곡 '앞으로 잘 부탁해'는 연습생들의 마음을 담은 발랄한 곡으로 경쾌한 안무가 특징이고, 일본어곡 '반해버리잖아?'는 연습생들을 응원하는 밝은 분위기의 곡으로 '칼군무'가 인상적이라고 제작진 측은 전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