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SK 문광은-·LG 강승호 트레이드 "내야·불펜 보강"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야구

    SK 문광은-·LG 강승호 트레이드 "내야·불펜 보강"

    뉴스듣기

    SK 문광은이 LG로 이적했다 (사진 제공=SK 와이번스)

    SK 와이번스와 LG 트윈스가 투수 문광은과 내야수 강승호를 맞바꾸는 1대1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SK는 31일 "병역 의무를 마친 내야수 자원 보강을 고민하던 중 즉시전력감 불펜투수가 필요한 LG와 이해 관계가 맞아 트레이드를 단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SK는 가능성이 풍부한 유망주 강승호를 영입, 육성해 미래의 주력 내야수로 성장시키겠다는 계획이다.

    또 문광은에게 1군 무대에서 활약할 수 있는 기회를 열어준다는 의미에서 이번 트레이드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LG는 "불펜 투수진 보강을 위해 이번 트레이드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LG 유니폼을 입는 문광은은 2010년 부산 동의대를 졸업하고 같은 해 SK의 2차 지명 1순위로 입단했다.

    문광은은 1군 통산 141경기에서 평균자책점 6.73, 5승12패 3세이브 17홀드의 성적을 올렸다. 올시즌은 퓨쳐스리스에서 19경기에 등판해 평균자책점 3.38, 3승 4홀드를 기록했다.

    강승호는 2013년 천안북일고를 졸업하고 당해 신인지명회의 1라운드 전체 3순위로 LG에 지명된 유망주다.

    젊은 내야수로서 우수한 신체 조건(179cm/77kg)을 갖추고 있고 준수한 타격 능력과 내야 멀티 포지션 수비를 소화할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강승호는 8월1일 SK 퓨처스팀에 합류할 계획이다.

    이번 트레이드는 10개 구단 단장의 일본 연수 기간에 두 구단의 단장들이 의견을 나눈 뒤 이날 감독과 합의해 시행됐다.

    더 클릭!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