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배우 김의성, 文대통령 응원…"함께해 주세요"

뉴스듣기


문화 일반

    배우 김의성, 文대통령 응원…"함께해 주세요"

    뉴스듣기

    "힘든 시기, 더 큰 지지 보내고파"…관련 국민청원 동참 호소

    (사진=김의성 페이스북 화면 갈무리)

     

    배우 김의성이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나타내며 관련 청원에 대한 동참을 호소했다.

    김의성은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여러모로 힘든 시기입니다. 문재인 대통령께 더 큰 지지와 응원을 보내고 싶습니다. 혹시 관심 있으신 분들은 함께해 주시면 좋겠어요"라며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내용을 공유했다.

    '문재인 대통령님께 청원합니다'라는 제목으로 25일 올라온 해당 청원은 "문재인 대통령님. 헌법개정안 실패, 풍계리 폭파, 북미정상회담 중지 등 오늘 하루만 해도 여러 가지 일들이 있었습니다"라고 운을 뗐다.

    "저는 이러한 국가적 혹은 역사적 사건들이 좋든 싫든 결국에는 우리 국민들이 더 잘 사는 나라로, 안전하고 희망이 있는 행복한 나라의 국민으로서 살아갈 수 있도록 인도해 줄 것임을 믿습니다."

    이어 "한 번에 모든 일이 성사될 수는 없습니다. 반 백년에 걸쳐 지금까지도 희미하게 남아 있는 냉전 분위기와 더불어 각국의 이익이 첨예하게 얽혀 있는 이 순간에 저는, 아니 저를 비롯한 우리 국민들은 다시 한 번 우리가 뽑은 당신에게 기대를 걸려고 합니다"라며 "당신이 1년 남짓한 시간들 속에서 보여준 모든 일들이 당신과 함께라면 역사에, 이념에, 타국의 이익에 휘둘리지 않고 주체적으로 세계의 우뚝 선 대한민국이 될 수 있을 것이라는 것을 증명해 주었습니다"라고 평했다.

    "언론이니 당리당략이니 이런 말은 하지 않겠습니다. 당신에게는 이러한 반대 세력들에게조차도 험한 말을 하며 화살을 돌리는 행위조차 당신의 철학에 맞는 일이 아닐 테니까요. 이 시국에 우리 국민이 할 수 있는 가장 큰 일은 당신을 믿고 응원하는 일임을 잘 알고 있습니다. 너무나 길었을 1박 4일간의 여정은 이제 우리 국민들이 이어 받겠습니다."

    해당 청원자는 "사람이 먼저인 세상. 전쟁과 혐오가 혐오대상이 되는 세상. 당신과 함께라면 꼭 오리라 믿습니다"라며 "그러니 당신에게 국민의 이름으로 청원합니다. 부디 힘을 내어주세요"라고 적었다.

    "그러니 당신에게, 우리 대통령님에게 직접 청원합니다. 언제나 국민이 뒤에서 지켜주고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마세요. 그러니 당신에게, 문재인이라는 당신에게 청원합니다. 꼭 같이 국민들 손잡고 행복하고 모두가 먼저인 세상이 도래하는 순간에 같이 눈물흘리며 부둥켜 안고 눈물 한바가지 흘려봅시다. 지난 일년과 앞으로의 4년. 그리고 특히 오늘 하루. 너무너무 고생 많으셨습니다."

    해당 청원은 하루 만인 26일 오전 10시 30분 현재 참여인원 13만5천여 명을 기록하며 커다란 호응을 얻고 있다.

    김의성의 페이스북을 접한 누리꾼들도 "동의하고 왔습니다" "청원완료" "서명했습니다" 등의 댓글을 달며 동참의 뜻을 나타내고 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