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쿠바서 민간 항공기 추락…100명 이상 사망 추정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쿠바서 민간 항공기 추락…100명 이상 사망 추정

    뉴스듣기

    아바나 공항 이륙 직후 추락...인근 20㎞ 지점서 파손된 동체 발견
    생존자 3명도 위독...쿠바 가체결함 항공기 사고 잇따라

    114명이 탑승한 민간 여객기가 18일(현지시간) 쿠바 수도 아바나 인근에서 추락해 100명 이상이 숨진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쿠바 국영 쿠바나 데 아비아시온의 하도급 업체인 멕시코 항공사 다모의 CU972편은 이날 오전 11시 아바나 호세 마르티 국제공항을 이륙한 직후 추락했다.

    보잉 737기종인 사고 여객기에는 어린이 5명 등 승객 105명과 멕시코 승무원 9명 등 모두 114명이 탑승한 것으로 알려졌다.

    쿠바 동부 올긴을 향해 출발한 사고기는 아바나에서 남쪽으로 20㎞ 떨어진 보예로스와 산티아고 데 라스베가스의 사이에 위치한 농업지대에 추락했다. 기체는 심하게 파손됐으며 화재로 인한 검은 연기도 치솟은 것으로 전해졌다.

    쿠바 국영TV는 100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현재까지 여성 3명이 생존했지만 모두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겔 디아스카넬 쿠바 국가평의회 의장은 사고 현장을 직접 방문해 "사상자가 다수 발생할 것으로 보이는 등 상황이 낙관적이지 않다"면서도 "재난당국이 화재를 진압한 후 사망자의 신원 파악과 사고 원인 조사를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쿠바에서는 기체 결함 등으로 인한 항공기 사고가 자주 발생했다. 지난해 4월에는 군용기 추락으로 8명이, 2010년에는 아에로 카리비안 항공기 추락으로 탑승객 68명이 모두 숨졌다.

    쿠바나 데 아비아시온은 항공기의 결함으로 인해 아바나-올긴 노선을 운영하지 못하게 되자 멕시코의 소형 항공사인 다모에 하도급을 준 상태였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