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풋풋한 칼군무!” 인피니트 동생 골든차일드, 당찬 데뷔(종합)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가요

    “풋풋한 칼군무!” 인피니트 동생 골든차일드, 당찬 데뷔(종합)

    뉴스듣기

    골든차일드(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요계를 이끌어가겠다.”, “인피니트 선배처럼 멋진 칼군무를 보여드리겠다.”

    ‘인피니트 동생 그룹’으로 불리는 11인조 신인 보이그룹 골든차일드의 당찬 포부다.

    골든차일드는 28일 오후 4시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열고 베일을 벗었다.

    무대에 오른 골든차일드는 데뷔 소감부터 밝혔다. Y는 “실감이 나지 않는다. 길었던 연습 기간을 끝내고 무대에 선다는 것 자체로 감회가 새롭다”며 “골든차일드의 음악을 많은 분들에게 소개하게 될 수 있게 되어 가슴이 뛴다”고 말했다.

    인피니트 성열의 친동생이기도 한 대열은 “떨리고 설렌다. 데뷔의 꿈을 이루게 된 스스로가 대견하다”며 “힘든 시간을 함께 버틴 멤버들에게도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며 미소 지었다. 친형 성열이 어떤 도움을 줬느냐는 물음에는 “가요계 선배이지만 11명 모두에게 따뜻하게 대해줘서 고마웠다”고 답했다.

    인피니트를 키워낸 울림엔터테인먼트가 7년 만에 선보이는 신인 보이그룹인 골든차일드에는 대열, Y, 재석, 장준, TAG, 승민, 재현, 지범, 동현, 주찬, 보민 등 11명이 속해 있다.

    재석은 팀명에 대해 “골든차일드(Golden Child)는 ‘100년에 한 사람 밖에 없는 완벽한 아이’라는 뜻”이라며 “‘가요계를 100년간 이끌어가고, 앞으로 100년의 음악 트렌드를 선도하라’는 포부가 함께 담겨있다”며 당찬 모습을 보였다.

    주찬은 “연습생 시절 팀명은 ‘울림 보이즈’였다”고 웃으며 “골든차일드라는 팀명이 입에 잘 붙고 인상에 강하게 남는 것 같아 만족스럽다”고 했다. 장준은 “

    골든차일드의 첫 미니앨범 ‘골-차!(Gol-Cha!)’에는 ‘담다디’, ‘나랑 해’, ‘내 눈을 의심해’, 네가 너무 좋아‘, ’시(SEA)’ 등 댄스곡부터 일렉트로닉 스윙 장르 스타일까지 다양한 장르의 6곡이 담겼다.

    타이틀곡은 골든차일드의 순수함과 열정을 느낄 수 있는 밝은 분위기의 댄스곡 ‘담다디’다. 랩메이킹에 참여한 장준과 TAG는 “이성을 향한 세레나데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라며 “생각치도 못했는데 작업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감사하다”고 입을 모았다.

    곡에 얽힌 에피소드도 밝혔다. 대열은 선배 가수 이상은의 ‘담다디’와 동명의 곡으로 활동하게 된 것에 대해 “어머니의 애창곡과 곡명이 같다. 처음에는 우리가 리메이크를 하는 줄 알았다”라고 말하며 미소 지었다.

    이어 승민은 “주위 사람들에게 대박날 것 같다는 말을 자주 들었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그러자 재석은 “연습실 전구가 몇 번 깨졌다. 좋은 징조가 아닌가 싶다”고 거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칼군무’로 유명한 인피니트의 동생 그룹답게, 골든차일드는 이날 청량감 넘치는 곡과 어우러진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이목을 끌었다.

    승민은 “선을 강조한 칼군무를 준비했다. 연습을 많이 했으니 기대해달라”고, 지범은 “신인그룹인만큼, 풋풋한 느낌을 살렸다. 야구단을 연상케하는 안무 대형을 눈여겨 봐달라”고 당부했다.

    대열은 “데뷔 전 ‘인피니트 동생 그룹’으로 불렸다. 롤모델로 삼은 선배들에게 누를 끼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며 “멤버 수가 더 많은 만큼 꽉 찬 무대, 그리고 선배들 못지않은 ‘칼군무’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올 하반기에는 데뷔 활동에 나서는 신인 보이그룹이 유독 많다. 워너원, 온앤오프, 마이틴 등이 데뷔했고, JBJ, 더 보이즈 등이 데뷔할 예정이다. 이에 대해 Y는 “경쟁이라는 생각보다는 함께 K팝을 알린다는 생각을 가지고 활동에 임할 예정”이라고 했다. 골든차일드만의 강점을 묻는 질문에는 “탄탄한 팀워크”라고 답했다.

    골든차일드의 첫 미니앨범 ‘골-차!’ 전곡 음원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릍 통해 공개된다. 이들은 음원 당일 오후 8시, 네이버 V라이브 통해 생중계되는 팬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쇼케이스 말미 대열은 “올해 목표는 신인상을 받는 것”이라며 “골든차일드의 음악과 퍼포먼스가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