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기춘, 朴탄핵심판 증인 불출석사유서 제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법조

    김기춘, 朴탄핵심판 증인 불출석사유서 제출

    뉴스듣기

    건강상 이유 밝혀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 (사진=박종민 기자/자료사진)
    김기춘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증인으로 당분간 출석하지 못하겠다는 사유서를 헌법재판소에 6일 냈다.

    김 전 비서실장은 오는 7일 예정인 11차 변론에서 증인신문이 오후에 예정된 상태였다.

    김 전 비서실장은 건강상 출석이 어렵다며, 며칠 동안 안정을 취한 뒤 요구가 있을 때 출석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재판부는 11차 변론에서 김 전 비서실장의 불출석사유서를 검토한 뒤 추후 새 기일을 정해 신문을 할지, 강제구인 절차를 밟을지 결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 전 비서실장이 불출석하면서 박 대통령 탄핵심판 심리가 더욱 지연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올 수 있는 만큼 신문을 연기하더라도 이르면 다음 주 안에 진행할 전망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