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통일/북한

    北, 朴대통령 기자간담회 막말 비난

    뉴스듣기

    북한은 6일 박근혜 대통령의 새해 첫날 기자간담회를 '민중 우롱'이라며 막말을 써가며 비난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새해 첫날부터 박근혜가 청와대로 기자들을 불러들여 자기의 모든 범죄행위를 부정하는 망언을 늘어놓았다"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신문은 "박근혜가 거짓과 기만으로 민중을 우롱하고 있다. 이에 격분한 각 계층 단체들과 인민(국민)들이 강도 높은 투쟁을 벌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북한의 대남 선전 매체인 우리민족끼리도 이날 "박근혜가 남조선 '국회'의 탄핵심판을 받고 직무정지되어 공밥을 먹고 있는 처지에 기자들을 불러들여 요사를 부렸다"고 전했다.

    매체는 "(박근혜 대통령은) 역사의 심판을 면할 수 없다"면서 '구정물', '수작질', '후안무치' 등의 막말을 써가며 박 대통령을 비난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