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유승민 "탄핵 상정되면 어떤 경우든 표결할 의원들 있다"

국회/정당

    유승민 "탄핵 상정되면 어떤 경우든 표결할 의원들 있다"

    "朴 '즉시 2선 후퇴+4월 퇴진' 밝히면 野도 협상 들어와야"

    새누리당 유승민 의원 (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새누리당 비박계 대권주자인 유승민 의원은 2일 "(비주류 중에) 어떤 경우든 만약 탄핵안이 표결되면 참여하겠다는 의원들이 있다"고 밝혔다.

    박근혜 대통령의 '4월 사임' 의사 표명과 무관하게 여야의 퇴진 협상이 결렬되면 탄핵에 참여하겠다는 비박계 의원들이 있다는 뜻이다.

    유 의원 자신의 입장에 대해서도 "저는 처음부터 일관되게 여야 협상이 안 되면 탄핵 참여 (의사가) 맞다"고 말했다.

    비상시국회의 내 탄핵 표결 조건에 대한 입장이 엇갈리고 있음을 전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무성 전 대표의 경우 박 대통령이 '자진 사퇴' 입장을 밝힐 경우 탄핵 표결에 참여하지 않는 것이 맞다며 '조건부 탄핵' 의사를 드러낸 바 있다.

    유 의원은 4월 퇴진에 더해 즉각 2선 후퇴와 국무총리에 전권 이양 등 더 까다로운 조건을 박 대통령에게 요구했다.

    그는 이 모든 조건을 박 대통령이 수용할 경우 여야가 반드시 협상에 나서야 한다는 입장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