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울산

    UNIST '선도연구센터지원사업' 선정…연구비 169억 확보

    유니스트(UNIST, 울산과학기술원) 연구센터가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선도연구센터지원사업' 선정됐다. 유니스트 전경 (사진=울산CBS 자료사진)

     

    유니스트(UNIST, 울산과학기술원) 연구센터가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선도연구센터지원사업' 선정됐다.

    이에 따라 7년 동안 연구비 169억 5000만 원을 받는다.

    이번에 유니스트가 선정된 '다공성 플랫폼 기반 생체모방 촉매 선도연구센터'는 85억 원의 연구비를, '고에너지 천체물리 선도연구센터'는 84억 5000만 원의 연구비를 각각 확보하게 됐다.

    다공성 플랫폼 기반 생체모방 촉매 선도연구센터는 다공성 물질을 기반으로 한 생체 효소 반응 모방 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다.

    복잡한 생체 효소 반응을 인공적으로 구현해내 산업용과 질병 치료용 화학 반응 시스템을 개발하는 것이 연구 목표다.

    또 고에너지 천체물리 선도연구센터는 은하단과 밀집천체에서의 고에너지 천체현상을 이론과 관측을 통해 연구한다.

    지상에서의 실험을 통해 은하단과 블랙홀 그리고 중성자별의 기원과 구조를 밝혀낼 계획이다.

    정무영 총장은 "3개 연구센터가 선정된 KAIST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연구센터가 선정됐다"며 "UNIST가 국가 기초연구 역량 강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선도연구센터지원사업은 세계적 수준의 창의성과 수월성을 보유한 우수 연구 집단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선정한다.

    올해에는 총 61개의 연구센터가 신청했으며 이 중 15개 센터가 선정됐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