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영화

    배우 임화영, 영화 '여교사' 합류

    뉴스듣기

    배우 임화영(사진=유본컴퍼니 제공)
    배우 임화영이 김하늘 유인영 이원근이 출연하는 영화 '여교사'에 합류했다.

    영화 여교사는 남자 고등학교의 두 여교사 사이에서 일어나는 파격적인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임화영은 극중 효주(김하늘)와 혜영(유인영)의 동료 교사 윤미로 분한다.

    임화영은 개봉을 앞둔 '퇴마:무녀굴'과 '루시드 드림'을 통해서도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앞서 임화영은 최근 개봉한 김기덕사단의 영화 '메이드 인 차이나'에서 중국 교포 길림성 역을 맡아 연기력을 인정받은 신예다.

    지난 2월 서울정동극장에서 열린 한국예술종합학교와 중국 북경전영학원의 합작영화 '반도의 고아'에서 주연을 맡은 데 이어 전주국제영화제 제작 프로젝트 '설행, 눈길을 걷다'에도 출연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