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베를린영화제 집행위원장, 한국 문화훈장 받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베를린영화제 집행위원장, 한국 문화훈장 받아

    뉴스듣기

    세계 3대 영화제 중 하나인 베를린국제영화제의 디터 코슬릭 집행위원장이 한국 정부로부터 문화훈장을 받았다.

    김재신 주독일 대사는 23일 독일 베를린 대사관 청사에서 한국 대통령을 대신해 디터 코슬릭 집행위원장에게 은관 문화훈장을 수여했다.

    2001년부터 베를린영화제 집행위원장을 맡고 있는 코슬릭 위원장은 베를린 영화제를 통해 독일, 유럽 및 세계 영화계에 한국영화를 소개하고 그 우수성을 알리는 데 이바지했다.

    그는 한국 영화인들과 국제 영화계 인사들 사이의 가교 역할을 해 왔으며, 베를린영화제를 통해 한국의 많은 장편·단편 영화들을 소개하는 데 기여했다.

    2005년에는 베를린에서 임권택 감독 특별회고전을 열기도 했다.

    이날 문화훈장 전수식 행사에는 코슬릭 집행위원장뿐 아니라 베를린영화제 각 부문 큐레이터, 독일 주요 일간지의 영화·문화 분야 언론인 등도 참석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