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노민 '내 딸 서영이' 특별출연, 어떤 변화 일으킬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전노민 '내 딸 서영이' 특별출연, 어떤 변화 일으킬까

    • 2013-01-16 08:57
    뉴스듣기

    김혜옥과 함께 호흡 맞춰

    ㅇㅇㅇㅇ
    배우 전노민이 KBS 2TV 주말드라마 '내 딸 서영이'에 특별출연한다.

    전노민의 소속사인 라이온브릿지는 "전노민이 '내 딸 서영이'에 마술사 역할로 특별 출연한다"며 "소현경 작가의 부탁에 분량과 상관없이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전노민이 연기하는 마술사는 재치있는 언변으로 차지선(김혜옥 분)과 급속하게 친분을 쌓는 캐릭터로 알려졌다. 전노민은 '내 딸 서영이'를 통해 유쾌한 모습을 선보일 계획이다.

    전노민의 특별출연으로 '내 딸 서영이'의 갈등구조가 어떻게 변화될지 관심사다.

    극중 이서영(이보영 분)의 시모인 차지선은 막내아들 강성재(이정신 분)의 출생의 비밀을 알게 되면서 부쩍 우울해진 캐릭터다. 여기에 이서영과 강우재(이상윤 분)의 이혼으로 차지선은 더욱 예민해진 상황이다.

    외도를 일삼는 남편 강기범(최정우)와도 관계가 냉랭하다. 이 때문에 전노민이 맡은 마술사가 차지선이 직면한 갈등 상황을 풀어주는 열쇠가 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전노민은 tvN '나인:아홉번의 시간여행' 촬영차 16일 네팔로 출국해 22일 귀국한다. 귀국 직후 바로 '내 딸 서영이'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