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폐지줍던 팔순 노인, 화물차에 치여 사망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폐지줍던 팔순 노인, 화물차에 치여 사망

    • 2008-03-21 10:53
    뉴스듣기

    폐지를 줍던 노인이 화물차에 치여 숨졌다.

    더 클릭!



    20일 오후 6시20분쯤 광주 광역시 북구 오치동 S건설사 앞마당에서 박 모(83) 할머니가 신 모(25) 씨가 몰던 1t 화물차량에 치여 숨졌다.

    경찰조사결과 박 할머니가 사고 당시 차량 앞쪽에서 허리를 굽힌 채 폐지를 줍고 있었으나, 운전자 신 씨는 이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를 낸 것으로 드러났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