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진영 “JYP 데려오고픈 멤버들 ‘드림하이2’ 캐스팅”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박진영 “JYP 데려오고픈 멤버들 ‘드림하이2’ 캐스팅”

    • 2012-01-17 16:10
    뉴스듣기

    DD
    드라마 ‘드림하이2’에는 수많은 아이돌그룹 멤버들이 출연한다. JYP엔터테인먼트 수장이자 ‘드림하이’ 제작자인 박진영은 어떤 기준으로 캐스팅을 했을까.

    박진영은 17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드림하이2’ 제작발표회에서 “한 분 한 분 전부 같이 해보고 싶어서 ‘드림하이2’에 캐스팅했다. 전원 다 데려오고 싶다”고 밝혔다.

    박진영은 지난해 큰 사랑을 받았던 ‘드림하이’에 이어 시즌2까지 제작을 맡고 출연까지 한다. 그는 “드림하이를 너무 사랑해주셔서 끝나자마자 시즌2를 제안 받았다. 하지만 주시청층인 청소년들이 기대를 하다가 실망할 것 같아 할까 말까 오래 고민했다. 어떤 이야기를 할지 어떤 메시지를 전해야 할지 모르겠더라”고 털어놨다.

    제작자로서의 그러한 고민이 ‘드림하이2’에서 하고자 하는 이야기로 연결됐다. 박진영은 “스스로는 마음에 들지만 외면 받는 음악, 자신은 별로지만 사랑 받는 음악, 그리고 어떤 음악을 해야 할지에 대한 고민을 풀어가고 싶었다. 어떤 목표를 가지고 뭘 해야 행복해지는가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제작하기로 결정한 뒤 지난해의 경험을 살려 음악 및 퍼포먼스 그리고 캐스팅 등을 구상했다. 그 결과 음악을 글로 배운 실기 열등생 ‘해성’ 역의 강소라, 록스타를 꿈꾸는 허풍쟁이 ‘유진’ 역의 정진운, 칸의 여왕을 꿈꾸는 발연기 아이돌 ‘리안’ 역의 박지연, 천재성을 지닌 완벽주의 아이돌 ‘JB’역의 JB, 여심을 뒤흔드는 마성의 아이돌 ‘시우’ 역의 박서준, 시원시원한 성격의 실력파 리드보컬 ‘나나’ 역의 효린을 낙점했다.

    더 클릭!



    박진영은 “지난해 ‘드림하이’를 시작할 땐 모든 것이 처음이었다. 하지만 이번엔 한 번 해봤기 때문에 진행하면서 경험들이 도움이 됐다. 더 완성도가 높고 준비가 많이 된 모습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자신했다.

    한편 ‘드림하이2’는 최악의 ‘돌+아이들’과 신경쇠약 직전의 최고 아이돌들이 펼치는 불꽃 튀는 팀 배틀을 그릴 예정이다. 새로운 이야기와 한층 다양해진 캐릭터, 여전히 밝고 흥미진진한 이야기는 1월30일 9시55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