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문국현 "이건희 회장, 감동의 순간 만들어야 삼성 영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일반

    문국현 "이건희 회장, 감동의 순간 만들어야 삼성 영원"

    뉴스듣기

    고해성사 촉구

    문국현
    창조한국당 문국현 후보는 6일 오전 여의도에서 열린 ''반부패 연대 및 부패세력 집권 저지를 위한 3자 회동'' 제안 기자회견에서 삼성의 비자금 관련 의혹에 이건희 회장이 스스로 검찰에 출두해서 모든 사실을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문 후보는 "내가 존경하고 싶었던 이건희 회장께서 마침 올 12월이 취임 20주년이시다"며 "이를 기념해 국민앞에 사실을 밝히고 소환에 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대한민국을 이만큼 이끌어 왔지만 나의 시대는 국가의 시스템상 부패를 안고 살 수 밖에 없었다"고 이 회장은 국민앞에 솔직히 고백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건희 회장께서 감동의 순간을 만들어 내야 삼성은 영원할 수 있다"며 "20년동안 부패고리를 이용했던 이건희 회장께서 동시에 이것을 풀어주는 역할을 하셔야 한다"고 재차 이 회장의 고해성사를 촉구했다.

    대통합민주신당의 정동영 후보와 민주노동당의 권영길 후보에게 제안한 반부패 연대에 대해선 "구린 것이 없으면 하루 빨리 이 제안에 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고 못박으며 "일부 분들이 특권경제를 반대한다고 말만 하는데 이 제안을 받아들이고 실행하느냐 마느냐에 따라 반부패 척결 계열에 서느냐 마느냐가 판가름 날 것이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