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밀회' 유아인 "예민한 감성, 연기로 풀어내고 싶었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밀회' 유아인 "예민한 감성, 연기로 풀어내고 싶었다"

    뉴스듣기

    '밀회'의 유아인 (JTBC 제공)
    종합편성채널 JTBC ‘밀회’의 유아인이 “예술적인 면모를 표현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24일 오후 4시 인천광역시 남동구 구월동의 인천문화예술회관에서 진행된 ‘밀회’ 기자간담회에는 김희애와 유아인이 참석했다.

    유아인은 이날 피아노 연주와 관련한 질문을 받고 “드라마에서 피아노를 연주했다기보다는 치는 연기를 했다는 것이 맞는 것 같다”며 “(나에게) 음악적인 재능이 얼마나 있다고 가늠할 수는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연기가 아닌 예술적인 면모를 표현하고 싶었던 건 사실”이라며 “예민한 감성을 표현해내는 연기의 갈증이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전에 거친 역할을 자주 했다”며 “내 안에 있는 예술적 기질이나 음악성을 표현하고 싶었던 갈증이 있었던 것 같다”고도 했다.

    한편 ‘밀회’는 성공을 위해 앞만 바라보고 달려온 예술재단 기획실장 오혜원(김희애 분)과 자신의 재능을 모르고 살아온 천재 피아니스트 이선재(유아인 분)의 음악적 교감과 애틋한 사랑을 그린 멜로 드라마.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4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