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국, FIFA랭킹 61위 추락…월드컵 출전국 중 '꼴찌'

뉴스듣기


축구

    한국, FIFA랭킹 61위 추락…월드컵 출전국 중 '꼴찌'

    뉴스듣기
    홍명보 감독 (자료사진/노컷뉴스)

     

    한국 축구가 18년 만에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60위권으로 내려앉았다. 2014 브라질월드컵에 출전하는 32개국 가운데 가장 낮은 순위로 떨어졌다.

    한국은 13일 FIFA가 발표한 2014년 2월 랭킹에서 지난 1월보다 무려 8계단이 떨어진 61위에 머물렀다.

    한국이 FIFA 랭킹에서 60위권으로 추락한 것은 1996년 2월 이후 18년 만에 처음이다. 당시 한국의 랭킹은 62위였다.

    이로써 한국은 올해 브라질월드컵에 나서는 32개 나라 가운데 FIFA 랭킹이 가장 낮은 국가가 됐다. 월드컵 출전국 중에서 지난 달 최하위는 호주로 순위는 56위였다. 호주는 2월 랭킹에서 3계단 상승한 53위로 도약했다.

    지난 달 FIFA 랭킹에서 한국, 호주와 함께 50위권에 머물렀던 아프리카 대륙의 카메룬은 4계단이 올라 46위가 됐다.

    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6위다. 이란이 38위로 아시아 국가 중 1위를 차지했고 일본(50위), 호주(53위), 우즈베키스탄(57위), 아랍에미리트(58)가 뒤를 이었다.

    한국의 FIFA 랭킹이 60위권으로 떨어진 이유는 최근 평가전 결과가 반영됐기 때문이다. 한국은 지난 달 30일 멕시코에 0-4로 크게 졌고 지난 2일에는 미국을 상대로 0-2 패배를 당했다.

    FIFA 랭킹이 전부는 아니다. 팀 전력을 고스란히 나타낸다고 보기는 어렵다. 다만, 각 나라의 축구 실력을 비교할 수 있는 객관적 평가의 잣대가 많지 않아 FIFA 랭킹이 자주 거론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