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교학사 포기학교 6곳으로 늘어…채택 8곳중 7곳 사립(종합)

뉴스듣기


교육

    교학사 포기학교 6곳으로 늘어…채택 8곳중 7곳 사립(종합)

    • 2014-01-03 13:10
    뉴스듣기
    동우여고에 붙은 소자보. (트위터 캡쳐)

     

    친일·독재 미화 논란을 빚은 교학사 고교 한국사 교과서 채택 포기 학교가 6곳으로 늘어나는 등 학교현장에서 후폭풍이 거세다.

    3일 오전 현재 교학사 교과서를 채택한 고교는 모두 8곳으로 이중 7개 학교가 사립학교인 것으로 파악됐다.

    CBS 노컷뉴스 취재결과 경기 여주 제일고가 교학사 교과서 채택을 포기하기로 결정했다. 여주 제일고는 이날 긴급 교과협의회를 열고 재논의를 진행해 교학사 채택 철회를 최종 결정했다. 제일고는 현재 재선정 절차를 밟고 있다.

    교학사 교과서 채택에 맞서 학생들이 ‘안녕들하십니까’란 제목의 대자보를 붙이는 등 반대가 거셌던 수원 동우여고도 결국 채택을 철회했다.

    학교 관계자는 “논란이 된 교학사 교과서 채택을 철회하기로 했다”며 “교학사 교과서를 제외한 다른 교과서들 가운데 한국사 교과서를 재선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충남 서산 서일고도 문제가 된 교학사를 제외하고 다른 출판사의 교과서를 선정한 것으로 확인됐다.

    앞서 성남 영덕여고, 파주 운정고, 경북 성주고도 교학사 교과서 선정에 대한 이의를 수용해 채택을 취소한 바 있다.

    지금까지 교학사 교과서를 채택한 학교는 서울 창문여고, 수원 동원고, 대구 포산고, 울산 현대고, 경남 창녕고, 경남 지리산고, 경남 합천여고, 전북 상산고 등이다.

    기숙형공립고인 포산고를 제외한 나머지 학교 모두가 사립학교다. 이에 따라 사립학교 재단이 교학사 교재 선택에 영향력을 행사했는지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날 수원 동우여고와 같은 학교법인 경복대학교 계열 동원고에도 교학사 반대 대자보가 붙는 등 반발도 커지고 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