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MBC연기대상]고현정 제친 수지...MBC 시상기준 공정성 논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MBC연기대상]고현정 제친 수지...MBC 시상기준 공정성 논란

    뉴스듣기

    걸그룹 미쓰에이 출신 연기자 수지가 2013 MBC 연기대상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하면서 MBC의 시상기준이 공정성 논란에 휘말렸다.

    수지는 30일, 서울 여의도 MBC방송센터에서 진행된 2013 MBC연기대상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특히 수지는 이 부문 후보였던 ‘여왕의 교실’의 고현정, ‘메디컬탑팀’의 정려원, ‘7급공무원’의 최강희를 제치고 최우수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지난해 KBS 드라마 ‘드림하이’와 영화 ‘건축학개론’으로 ‘국민첫사랑’으로 떠오른 수지는 연기생활 2년만에 쟁쟁한 선배들을 제치고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이변을 연출했다.

    하지만 수지의 수상에 대해서는 네티즌들의 의견이 엇갈렸다. 비록 이날 불참했지만 고현정은 ‘기황후’의 하지원, ‘금나와라 뚝딱’의 한지혜와 더불어 강력한 대상후보로 거론됐던 인물이다.

    반면 수지는 ‘구가의서’를 통해 연기력이 부쩍 성장했지만 시청자들에게 깊이 각인될만큼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인 것은 아니었다. 시청률면에서는 ‘구가의서’가 ‘여왕의 교실’을 앞질렀지만 수지가 고현정을 능가할만한 연기력을 보여주지 못했다는 게 네티즌들의 중론이다.

    특히 이날 MBC는 고현정을 비롯, 권상우, 송승헌, 최강희, 문근영, 이준기, 김주혁 등 주요 후보들이 대거 불참하면서 참석한 사람들에게만 상을 안겨 “연기대상이 ‘출석상’이냐”라는 비아냥을 듣기도 했다. 결국 주요 후보들이 대거 불참하면서 수지가 어부지리로 상을 받았다는 의견도 제기되고 있다.

    한 네티즌은 "수지가 못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근데 그게 최우수까지 갈정도는 아니라고 생각한다"라고 지적했다.

    수지는 상대 역인 이승기가 수상소감에서 칭찬을 아끼지 않았듯 '구가의서'를 통해 연기력이 일취월장했다. 일명 '케미'라고 불리는 이승기와의 연기호흡도 나무랄데 없었으며 이러한 노력이 고스란히 시청률 상승으로 이어졌다. 수지의 노력은 충분히 상을 받아 마땅했다. 그러나 MBC의 오락가락 시상식 기준은 수지에게 최우수상을 안기고도 알 수 없는 불편함을 남기게 했다.

    MBC는 지난해에도 ‘빛과 그림자’에서 열연을 펼친 안재욱을 무관으로 남겨놓는 등 이해할 수 없는 시상기준으로 도마 위에 오른 바 있다.

    ◈ 이하 수상자 명단

    ▲대상:하지원(기황후)
    ▲최우수상 ▷연속극 부문: 이정진(백년의 유산)한지혜(금나와라 뚝딱)

    ▷특별기획부문: 주진모(기황후), 김재원 신은경(스캔들)
    ▷미니시리즈 부문: 이승기 배수지 (구가의서)
    ▲우수상 ▷연속극 부문: 연정훈(금나와라 뚝딱) 홍수현(사랑해서 남주나)
    ▷특별기획 부문: 지창욱(기황후) 유이(황금무지개)
    ▷미니시리즈부문: 주원(7급공무원)신세경(남자가 사랑할 때)
    ▲신인상: 오창석, 전소민(오로라공주) 이상엽(사랑해서 남주나)백진희(금나와라 뚝딱, 기황후)
    ▲황금연기상:김상중(황금무지개)정보석(백년의 유산) 조재현(스캔들) 김보연(오로라공주) 이혜숙(금나와라 뚝딱) 차화연(사랑해서 남주나)
    ▲공로상: 한진희(금나와라 뚝딱)박원숙(백년의 유산)
    ▲아역상: 아역상 김새론 김향기 서신애 이영유 천보근(여왕의 교실)
    ▲방송3사 드라마PD가 뽑은 올해의 연기자상: 하지원(기황후)
    ▲인기상:이승기(구가의서) 하지원(기황후)
    ▲베스트커플상: 이승기 배수지 (구가의서)
    ▲작가상:장영철 정경순 (기황후) ,구현숙(백년의 유산)
    ▲올해의 드라마: 백년의 유산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