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中 6살 소년, 실종 후 안구 적출 '공분'

뉴스듣기


아시아/호주

    中 6살 소년, 실종 후 안구 적출 '공분'

    뉴스듣기
    눈에 붕대를 감고 침대에 누워있는 A(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중국 6살 소년의 안구를 적출한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고 지난 27일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이 전했다.

    최근 중국 산시성 린펀 지역 집 밖에서 놀던 A(6)가 갑자기 실종됐다.

    부모들이 A를 찾아나선지 3-4시간만에 인근 들판에서 발견된 A의 얼굴은 온통 피범벅이었다고.

    A의 부친은 '우리는 아이를 발견했을 때 안구가 사라진 것은 알지 못했다'며 '우리는 아이가 높은 곳에서 떨어져 얼굴을 다쳤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런데 A를 병원에 옮기고 보니 안구가 사라진 것을 의사가 발견했다.

    A의 부친은 "아이의 얼굴이 온통 피였다"며 "아이의 눈꺼풀이 뒤집혀 있었는데 그 안에 아이의 안구가 없었다"고 산시성 방송에서 설명했다.

    중국 국영 매체 CCTV 방송인은 중국판 소셜네트워킹 사이트 시나웨이보에 A가 안구적출 전 약물로 의식을 잃은 상태였다고 설명했다.

    A의 안구는 인근에서 발견됐지만, 각막은 사라진 상태인 것으로 보아 불법장기매매상의 범행으로 추정되고 있다.

    경찰은 10만위안(약 1천800만원) 보상금을 걸고 제보를 기다리고 있다.

    데일리메일 등 영국 매체들은 이 사건이 26일 밤에 벌어졌다고 전했지만, 다른 매체들은 24일 밤이라고 전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