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완수 "신규 야구장 1만 8천석 규모 절충 추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박완수 "신규 야구장 1만 8천석 규모 절충 추진"

    뉴스듣기

    창원시가 신규 야구장 건립과 관련해 '야구장 규모를 축소하라'는 지방재정투융자심사 재검토 결정에 따라 KBO, NC와 협의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1만 8천석 규모로 절충이 추진되고 있다.

    박완수 창원시장은 13일 정례브리핑에서 신규 야구장 건립과 관련해 "정부재정투융자심사에서 규모와 마산야구장 수익성, 신규 야구장 수지전망에 대해 검토를 주문했다"며 "당초 KBO에 2만 5천석 규모로 얘기했지만, 투융자심사에서 만 8천석 규모로 하는 의견이 제시됐기 때문에 이 부분에 대해 KBO, NC구단과 협의를 진행중이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정부의 동의없이 야구장을 지을 수 없는 사항이기 때문에 아마 KBO, NC에서 2만 5천석에 대한 요구를 하고 있지만 절충점을 찾아야 되지 않겠느냐"며 "장기적인 규모는 2만 5천석 규모로 하더라도 실제 당장 시설하는 것은 만 8천석 규모로 하는 절충안이 있기 때문에 그런 방법을 가지고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 시장은 또 "10월에 있는 투융자심사에서 기필코 통과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창원시는 8월 중으로 신규 야구장 규모 문제에 대한 협의를 마쳐야 하는 상황이다.

    한편, 창원시는 신규 야구장 건설과 관련해 오는 2014년 6월 착공에 들어가 2016년 상반기 준공을 목표로 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신규 야구장은 사업비 1,280억 원을 투입해 8만 8천㎡의 면적에 지하 2층, 지상 5층, 연면적 6만㎡, 2만 5천석 규모로 지어질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