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회 일반

    미군기지 주변 썩어 가는데…조사 없이 '방치'

    • 2013-07-09 06:00

    환경부, 반환미군기지 주변지역 60% 환경기초조사도 안 해

    [오염으로 신음하는 미군기지] 주한미군기지의 상징인 용산기지의 2016년 반환을 앞두고 오염 정화 문제가 최대 이슈로 다시 부각되고 있다. 그 한가운데는 한미SOFA(주둔군지위협정) 개정 문제가 자리하고 있다. 주한미군기지 오염 문제와 SOFA 개정 문제를 집중 취재·보도한다.[편집자주]

    (인천시민대책위 제공)

     

    반환된 주한미군기지 주변지역이 10곳 가운데 6곳꼴로 환경기초조사조차 실시되지 않은 채 방치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