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日자민당 최대 파벌 '아베파' 출범…'킹 메이커' 아베

뉴스듣기


국제일반

    日자민당 최대 파벌 '아베파' 출범…'킹 메이커' 아베

    뉴스듣기

    11일 자민당 최대 파벌 호소다파 회장에 아베 취임
    일본 언론 "아베, 명실상부한 킹 메이커"

    연합뉴스연합뉴스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가 자민당의 최대 파벌인 호소다파 회장에 취임한다고 마이니치 신문 등 일본 언론들이 9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호소다파 회장인 호소다 히로유키 전 관방장관이 중의원 의장으로 선출됨에 따라 호소다파는 11일 총회를 열고 회장을 교체할 예정이다.
     
    차기 회장에는 아베 전 총리가 취임할 전망이다. 
     
    아베 전 총리가 회장으로 취임하면 2012년 두번 째 총리가 되면서 탈퇴한 뒤 9년 만에 호소다파에 복귀하게 된다.
     
    파벌 이름도 호소다파에서 '아베파'로 바뀔 것으로 보인다.
     
    일본 언론들은 아베 전 총리가 자민당 최대 파벌 아베파 회장이 되면 명실상부한 '킹 메이커'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달 31일 치러진 중의원 선거에서 자민당 의석이 당초 276석에서 261석으로 감소함에 따라 자민당 주요 파벌의 소속 의원 수도 감소했다.
     
    호소다파는 95명(중·참의원 합계)에서 87명, 아소 다로 자민당 부총재가 회장인 아소파도 52명에서 48명으로 줄었다. 
     
    모테기 도시미쓰 자민당 간사장이 이끄는 다케시타파는 53명에서 46명,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이끄는 기시다파는 46명에서 41명, 니카이파는 47명에서 37명로 각각 감소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