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포항시 남구 동지역 1년 9개월 만에 조정대상지역 '해제'

뉴스듣기


포항

    포항시 남구 동지역 1년 9개월 만에 조정대상지역 '해제'

    뉴스듣기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
    국토교통부는 지난 21일 '2022년 제3차 주거정책심의위원회'에서 포항시 남구(동지역)를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한다고 심의·의결했다.
     
    포항시 남구(동지역)은 지난 2020년 12월 18일 조정대상지역 지정 후 1년 9개월 만에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됐으며, 효력은 26일 0시부터 발생한다.
     
    포항시는 조정대상지역 지정 후 주택거래량이 급감하고, 금리 인상 등의 영향으로 2022년 8월 말 현재 미분양주택이 4200여 가구로 급증하는 등 주택 경기가 침체로 다수의 민원이 발생해 지속적으로 조정대상지역 해제를 국토교통부와 경상북도에 건의해왔다.
     
    그동안 남구 동지역은 신규 분양물량이 없었으며, 미분양 급증에 조정대상지역 지정으로 신규분양 지연 및 추가 미분양에 대한 우려가 제기돼왔다.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되면 LTV(주택담보대출비율)이 70%로 확대되는 등 대출·세금의 부담이 완화되고 분양권 전매 제한 등 규제가 대폭 완화돼 침체된 부동산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예상된다.
     
    포항시 관계자는 "남구 동지역의 조정대상지역 해제로 향후 신규분양 주택의 미분양 우려가 해소되는 등 주택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주택시장 안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