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남도교육청, 수능 이후 학생생활교육 계획 수립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전남도교육청, 수능 이후 학생생활교육 계획 수립

    뉴스듣기

    안전하고 건전한 학교환경 조성 자기계발·체험활동 유도

    (사진=전남도교육청 제공)
    전남교육청이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각종 사고, 범죄, 폭력으로부터 학생들을 보호하고, 예비사회인으로서 자기계발과 다양한 체험활동이 이뤄지도록 학생생활교육 계획을 수립했다.

    14일 전라남도교육청에 따르면 단위학교에서는 교과연계 '어울림 수업'과 담임교사 중심의 대화모임을 운영해 공감과 소통의 인성역량을 함양하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학생자치회 주관 캠페인, UCC 제작 등 '어깨동무 활동' 강화, 관계형성을 위한 뮤지컬 공연 등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적극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가족과 함께하는 교외 체험학습 시 부모가 동반하도록 하고, 자동차나 오토바이 무면허 운전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사고 예방교육을 강화하기로 했다.

    지역사회와 연계해 교내·외 취약 지역 및 취약시간대 예방 순찰을 강화해 폭력, 절도, 불량서클활동 등 각종 범죄예방에도 적극 나설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수험생들을 위해 오는 16일 권역별(서부, 중부, 동부)로 청소년 미래도전 프로젝트 버스킹을 열어 힐링의 기회도 제공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시험으로 인한 강박관념과 성적비관 등 고민학생에 대해서는 Wee클래스와 Wee센터와 연계해 사전 상담 및 면담이 이뤄지도록 할 계획이다.

    수험생을 대상으로 전남안전체험학습장 체험활동도 10차례에 걸쳐 진행하고, 청소년 미래도전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고3 32개팀(국내팀 25팀, 국외팀 7팀)이 수능 이후 더 왕성한 활동을 하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김성애 학생생활안전과장은 "시험의 중압감에서 벗어난 일부 수험생들의 일탈과 비행이 일어나지 않도록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제를 유지하겠다"며 "학교는 수험생들이 그동안 미뤄 두었던 자기계발을 할 수 있도록 동아리 활동, 학교축제, 진로체험 등 학교특색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예비사회인으로서 자질과 품성을 갖추는 데 적극 지원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