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아베 "北미사일 발사, 日안보에 영향 미치지 않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제일반

    아베 "北미사일 발사, 日안보에 영향 미치지 않아"

    뉴스듣기

    이와야 방위상 "탄도미사일 여부 분석중…매우 유감"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사진=연합뉴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25일 북한의 동해상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해 일본 안보에 영향을 미치는 사태가 아니라고 밝혔다.

    교도통신과 지지통신 등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이날 휴가 중 찾은 야마나시현 후지카와구치코마치 골프장에서 기자들에게 "앞으로 미국과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하지만 이와야 다케시 방위상은 아베 총리와 달리 이날 북한의 미사일 발사 소식이 알려진 뒤 "탄도미사일인지 분석 중"이라며 탄도미사일이라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위반한 것이라는 견해를 보였다.

    그러면서 "매우 유감스럽다"고 강조하고 "계속 경계 감시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일본의 EEZ(배타적 경제수역)에 도달하지 않았다"며 "현 시점에서 부근을 항행하는 항공기나 선박의 피해는 보고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건과 관련해 미국, 한국과도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면서 계속해서 정보 수집과 분석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가나스기 겐지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은 이날 오전 스티브 비건 미 국무부 대북 특별대표,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각각 통화하는 등 긴밀한 협의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스가 장관은 이번 미사일 발사 후에 아베 총리가 조건없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을 원하는 입장에 변함이 없는 지를 묻는 말에는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스가 장관은 세계무역기구(WTO) 일반 이사회에서 한국이 일본의 수출 통제 강화 조치의 철회를 요구 한 것에 대해 "WTO는 원래 다자간 자유 무역 관련 주제를 논의하는 장이며 수출 통제에 관한 논의를 하는 것은 어울리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