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구, 정선호·전주현·김태호 등 3명 영입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대구, 정선호·전주현·김태호 등 3명 영입

    뉴스듣기

    대구에서 영입한 정선호와 전주현, 김태호. (사진=대구FC 제공)
    K리그 클래식 대구FC가 3명의 선수를 보강했다.

    대구는 16일 "미드필더 정선호(29)를 비롯해 전주현(22), 골키퍼 김태호(26)를 영입해 전력을 보강했다"고 전했다.

    정선호는 2013년 성남에서 데뷔한 미드필더로 상주를 거쳐 대구로 향했다. K리그 통산 79경기 4골 3도움을 기록했고,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도 7경기를 뛴 경험이 있다.

    대구는 "중앙, 측면, 공격을 가리지 않고 미드필더 전 포지션이 소화 가능한 멀티 플레이어"라고 기대했다.

    전주현은 연세대 시절 에이스로 활약한 루키다. 대구는 "안정적인 볼 키핑과 탈 압박, 테크닉, 넓은 시야를 바탕으로 한 날카로운 킬 패스 능력을 두루 갖춘 미드필더"라고 설명했다.

    김태호는 전북에서 이적한 골키퍼다. 권순태, 홍전남에 밀려 경기에 나서지 못했지만, 단국대 시절 대학 정상급 골키퍼라는 평가를 받았다. 대구도 "수비 리딩 능력, 판단력 등이 장점"이라고 평가했다.

    김태호는 "다시 새롭게 시작한다는 마음으로 내가 가진 장점을 살려서 도전하겠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