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182명 탄 세부행 여객기 연기 가득…심야 긴급 회항

뉴스듣기


사건/사고

    182명 탄 세부행 여객기 연기 가득…심야 긴급 회항

    뉴스듣기

    여압장치 고장 가능성…정비 후 오늘 오후 출발 예정

    위 사진과 아래 기사는 직접적인 관련 없음. 스마트이미지 제공위 사진과 아래 기사는 직접적인 관련 없음. 스마트이미지 제공
    지난 1일 인천공항을 출발해 필리핀 세부로 향하던 세부퍼시픽 여객기가 기내에 연기가 가득 차는 등 기압장치 이상으로 한 시간 반 만에 인천공항으로 긴급 회항했다.

    2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어젯밤 10시 35분쯤 세부퍼시픽항공 5J129편 여객기가 여압장치 계통 문제로 이날 오전 0시 13분쯤 인천공항으로 돌아왔다.

    여압장치는 항공기 내부의 기압을 조절해주는 기기로, 기내 공기를 조절하는 공조시스템에 이상이 생긴 것으로 추정된다.

    해당 여객기에는 유아 1명을 포함해 승객 182명이 탑승해 있었고 기내에는 연기가 가득 찼던 것으로 알려졌다.

    세부퍼시픽항공사측은 서울 강서구의 호텔로 탑승객 임시 숙소를 마련하는 한편, 여객기를 수리해 이날 오후 4시 다시 출발할 예정이라고 안내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