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신림동 고시원 건물주 살해' 30대男 구속

뉴스듣기


사건/사고

    '신림동 고시원 건물주 살해' 30대男 구속

    뉴스듣기

    강도살인 혐의…법원 "도망 우려"

    서울 신림동의 한 고시원에서 70대 건물주를 살해하고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는 30대 A씨가 2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서울 신림동의 한 고시원에서 70대 건물주를 살해하고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는 30대 A씨가 2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
    자신이 거주하던 고시원 건물주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 손모씨가 29일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방법원 김상우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손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한 뒤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손씨는 지난 27일 오전 자신이 거주하는 관악구 신림동 한 고시원 건물주 A(74)씨를 살해하고 카드와 통장, 10만원 상당의 현금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사건 당일 4층짜리 고시원 지하 1층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범행 후 달아난 손씨는 같은 날 오후 성동구의 한 사우나에서 긴급체포됐다.

    이날 영장심사 출석을 위해 관악경찰서 유치장을 나선 손씨는 "혐의를 인정하느냐", "돈을 빼앗기 위해 살해한 것이냐" 등 취재진 물음에 "죄송합니다"라고만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