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러,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체결…푸틴 참석 예정

뉴스듣기


유럽/러시아

    러, 우크라 점령지 합병조약 30일 체결…푸틴 참석 예정

    뉴스듣기
    지난 24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동부 루한스크의 실외 투표소에서 주민들이 러시아 귀속 여부를 묻는 투표에 참가하기 위해 줄지어 있다. 연합뉴스지난 24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동부 루한스크의 실외 투표소에서 주민들이 러시아 귀속 여부를 묻는 투표에 참가하기 위해 줄지어 있다. 연합뉴스
    러시아가 주민투표로 영토 편입을 결정한 우크라이나 4개 점령지와 영토 합병을 위한 조약을 30일 체결하기로 했다고 크렘린궁이 29일 밝혔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30일 오후 크렘린궁에서 열릴 예정인 조약 체결식에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도 참석한다고 설명했다.
     
    러시아 의회에도 이번 체결식에 대한 초청장이 배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페스코프 대변인은 의회 검토 이전에 조약 체결이 이뤄지는 데 대해선 "어떤 경우든 (조약) 서명이 먼저"라고 밝혔다.
     
    조약 체결 후에는 상·하원 비준 동의, 대통령 최종 서명 등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앞서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 점령지 4곳에서는 영토의 러시아 편입을 묻는 주민투표가 진행됐으며, 지역별로 87~99%의 찬성률로 영토 편입안이 가결됐다. 그러나 우크라이나와 서방은 이를 가짜 투표로 규정하고, 러시아에 대한 추가 제재를 추진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