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양양서 1시간에 86mm 폭우…주택·상가 침수 피해 속출

뉴스듣기


영동

    양양서 1시간에 86mm 폭우…주택·상가 침수 피해 속출

    뉴스듣기
    17일 강원 양양지역에 폭우가 내리면서 주택가가 침수된 모습. 양양군 제공17일 강원 양양지역에 폭우가 내리면서 주택가가 침수된 모습. 양양군 제공
    강원 양양군에 호우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17일 시간 당 80㎜가 넘는 집중호우가 쏟아져 침수 피해가 잇따랐다.

    강원도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41분쯤 양양군 손양면의 한 어린이집 뒷마당에서 물이 차올랐다. 이에 소방당국의 배수작업을 통해 어린이 9명과 선생님 3명이 무사히 빠져나왔다.

    앞서 오후 2시 40분쯤 양양읍 임천리에서 주택 1채가 침수돼 주민 4명 중 거동이 불편한 노인 1명을 구조하는 등 저지대 주택 5채와 상가 2곳이 침수됐다. 이날 도심지와 주택가 도로 곳곳이 침수돼 차량과 주민통행에 불편을 겪기도 했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부터 이날 오후 4시까지 양양지역 강수량은 115㎜, 양양공항 105.5㎜를 기록했다. 특히 이날 오후 2시 35분부터 1시간 가량 86㎜의 비가 쏟아진 것으로 알려졌다.

    기상청 관계자는 "18일 새벽까지 영동지역에 20~70mm의 비가 더 내리겠다"며 추가 피해 예방에 주의를 당부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