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해변까지 밀려 온 '새끼 돌고래'…해경·관광객 도움으로 되돌아가[영상]

뉴스듣기


영동

    해변까지 밀려 온 '새끼 돌고래'…해경·관광객 도움으로 되돌아가[영상]

    뉴스듣기
    핵심요약

    12일 강원 고성군 청간해변에 나타나



    강원 동해안 해변에 돌고래 한 마리가 백사장까지 떠밀려 왔다가 해경과 관광객들의 도움으로 바다로 되돌아갔다.

    속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2일 오후 1시 29분쯤 고성군 청간해변에 돌고래 1마리가 살아 올라왔다는 신고가 접수돼 구조인력을 출동시켰다. 현장에 도착한 구조 인력은 해변에 있는 돌고래를 발견해 구조한 뒤 바다로 안전하게 돌려보냈다.

    하지만 이날 다시 인근 해변으로 돌고래가 올라왔으며 주변에 있던 관광객들이 다시 바다로 보냈다. 해경에 따르면 이날 해변으로 올라 온 돌고래는 큰머리돌고래 새끼로 확인됐다.

    속초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좌초·혼획된 고래나 물범, 물개 및 바다거북 등을 발견하면 골든타임 내 신속하게 구조될 수 있도록 해양경찰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12일 오후 1시 29분쯤 고성군 청간해변에 나타난 돌고래를 해경이 바다로 돌려 보내고 있다. 속초해양경찰서 제공12일 오후 1시 29분쯤 고성군 청간해변에 나타난 돌고래를 해경이 바다로 돌려 보내고 있다. 속초해양경찰서 제공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