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중대재해법에 산업안전 기술자격도 인기…응시자 역대 최고

뉴스듣기


경제 일반

    중대재해법에 산업안전 기술자격도 인기…응시자 역대 최고

    뉴스듣기

    산업안전기사, 산업안전산업기사 역대 최고 기록 경신…다른 산업안전 자격증도 인기 폭발
    제과·제빵 분야 응시자 수도 12만명 넘어서며 역대 최고 기록 세워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
    올해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발맞춰 지난해 산업안전 관련 국가기술자격에 응시자들이 몰리며 일부 분야에서는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또 최근 외식 산업이 확대되며 제과·제빵 분야 응시자 수도 12만여 명을 넘어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1975년부터 2021년까지 시행된 국가기술자격 시험 현황 등을 담은 '2022년 국가기술자격 통계연보'를 27일 발간했다.

    통계연보는 지난해 기준 한국산업인력공단과 대한상공회의소 등 10개 기관에서 시행하고 있는 546개 자격 종목의 각종 통계가 담겼다.

    지난해 국가기술자격시험의 필기 및 과정평가형 외부평가를 합쳐 전체 응시자 수는 248만 9336명으로, 전년대비 20.8%(42만 7862명) 증가했다. 또 최종 취득자 수는 83만 9751명으로 17.3%(12만 3850명) 증가했다.

    등급별 응시인원은 기능사가 전체 응시자의 40.3%로 가장 많았고, 서비스(29.3%), 기사(18.7%), 산업기사(9.9%), 기술사(0.9%), 기능장(0.9%) 순이었다.

    각 등급별 응시자가 가장 많았던 종목을 살펴보면 각각 건축시공기술사(2739명), 위험물기능장(5799명), 전기기사(6만 500명), 전기산업기사(3만 7892명), 지게차운전기능사(10만 1408명), 컴퓨터활용능력1급(서비스, 36만 4863명)이었다.

    한편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이후 산업 안전에 관한 국가기술자격 종목의 관심도 증가했다.

    산업안전기사 응시자 수는 기사 등급 응시자 기준 3위(4만 1704명), 산업안전산업기사 응시자 수는 산업기사 등급 응시자 수 기준 2위(2만 5969명)에 올라 각각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또 건설기계설비기사(1183명→3506명), 화재감식평가기사(1750명→4083명)도 필기 응시자 수가 전년 대비 2배 이상씩 증가했다.

    제과·제빵 분야 역시 두 분야의 기능사 응시자 수를 합하면 필기 기준 12만 2950명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년만 해도 8만 7360명이었는데 1년 새 응시자 수가 약 1만 5천명이 늘어난 셈이다.

    2015년부터 시행된 과정평가형 국가기술자격의 경우, 지난해 응시자 수가 1만 3775명으로 전년대비 47.8% 증가했다.

    최종 취득자의 연령을 살펴보면 청년층(20~29세) 비율이 전체의 44.3%(37만 2037명)로 가장 높았다. 다만 50세 이상 중장년층 취득자도 2019년과 비교해 38.2%나 급증했다.

    국가기술자격통계 관련 자료는 큐넷국가통계포털을 통해 조회 및 내려 받을 수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