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우주물체 전자광학 감시망으로 누리호·위성·발사체 3단 포착 성공

뉴스듣기


IT/과학

    우주물체 전자광학 감시망으로 누리호·위성·발사체 3단 포착 성공

    뉴스듣기
    핵심요약

    천문연은 누리호 발사로 목표 궤도에 투입된 더미위성과 성능검증위성, 그리고 발사체 3단의 사진을 공개했다.

    OWL-Net으로 관측한 누리호 발사체 3단 한국천문연구원 제공.OWL-Net으로 관측한 누리호 발사체 3단 한국천문연구원 제공.
    한국천문연구원(이하 천문연)은 우주물체 전자광학 감시 시스템(OWL-Net·Optical Wide-field patroL Network)으로 누리호 발사 인공우주물체를 추적해 포착했다고 24일 밝혔다.

    천문연은 이날 누리호 발사로 목표 궤도에 투입된 더미위성과 성능검증위성, 그리고 발사체 3단의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21일 발사된 누리호가 성능검증위성과 더미위성을 궤도에 무사히 올려놓은 것을 확인한 것이다.

    OWL-Net으로 관측한 누리호 더미위성 한국천문연구원 제공.OWL-Net으로 관측한 누리호 더미위성 한국천문연구원 제공.
    천문연은 OWL-Net 중 모로코에 위치한 OWL-Net 2호기로 한국시간 기준으로 지난 21일 20시 20분부터 추적을 시작해 22일 12시 52분 3초와 13시 3분 26초 사이에 발사체 3단과 더미위성을 포착했다.

    이어 한국천문연구원 대전 본원에 위치한 OWL-Net 0호기로 23일 3시 49분 36초부터 3시 50분 23초 사이에 누리호 검증위성을 포착했다.  

    천문연 관계자는 "성능검증위성은 통신이 됐기 때문에 운영기관에서 정보를 잘 알고 있지만 더미위성과 발사체 3단 부분은 궤도에 남는 우리나라 물체라 추적 관측이 의미 있다"고 설명했다.

    OWL-Net으로 관측한 누리호 성능검증위성 한국천문연구원 제공.OWL-Net으로 관측한 누리호 성능검증위성 한국천문연구원 제공.
    지난 21일 오후 4시에 발사된 누리호는 발사체검증위성 및 더미위성을 고도 700km 궤도에 투입 성공했다.

    미국 합동우주사령부 연합우주작전센터(CSpOC)는 같은날 오후 8시 3개의 우주물체 첫 궤도 정보를 공개했고, 이를 대한민국 공군이 천문연에게 전달해 OWL-Net으로 바로 추적을 시작해 포착에 성공했다.

    지구 주변의 우주물체를 감시하고 있는 OWL-Net 4호기(미국). 한국천문연구원 제공지구 주변의 우주물체를 감시하고 있는 OWL-Net 4호기(미국). 한국천문연구원 제공
    한편 OWL-Net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지정한 우주환경감시기관인 천문연이 운영하는 우리나라 최초의 무인 광학 감시 전용 시스템이다. 인공위성과 소행성, 우주 잔해물 등 지구 주변의 우주물체를 관측하는 역할을 한다.

    천문연은 한국, 미국, 이스라엘, 모로코, 몽골에 있는 5개 관측소에서 수집한 데이터를 모아 총괄 관리, 운영 중이다. 각 시스템은 50cm 광시야 망원경과 CCD카메라, 고속 위성 추적 마운트로 구성돼 있다.

    천문연은 "OWL-Net으로 인해 그동안 미국에 의존하던 인공위성궤도 자료를 우리나라가 독자적으로 확보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게 됐고, 이 시스템을 활용해 한반도 정지위성 및 우주잔해물 충돌 후보를 감시하는 데 활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