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시, 겨울철 주요 도로 제설대책 마련

뉴스듣기


광주

    광주시, 겨울철 주요 도로 제설대책 마련

    뉴스듣기

     

    광주광역시 종합건설본부가 겨울 강설에 대비해 주요간선도로에 대한 제설 대책을 마련했다.
     
    도로 제설 대상 구간은 무진대로 등 13개 노선 총연장 96㎞로, 종합건설본부는 오는 12월부터 2022년 3월15일까지 '도로 제설 특별대책 추진 기간'에 강설예보 단계부터 24시간 비상근무 체제를 유지하며 기상상황에 따라 3단계 근무에 나선다.
     
    또 최근 5년간 강설 시 일평균 사용량의 20일 양에 해당하는 친환경제설제 등 제설용 자재 1502톤을 확보하고, 차량 및 도로시설물 부식방지와 환경보호를 위해 친환경제설제 위주로 제설작업을 시행한다.
     
    이와 관련, 종합건설본부는 상습결빙구간에 대한 제설주머니 3500개 등을 사전 비치했으며, 지난 22일 제설작업 종합시연회(시뮬레이션)를 통해 염수살포기 등 6종 24대의 제설 장비를 시험가동하는 등 해당 제설 노선을 대상으로 제설작업 소요시간, 자재사용량, 강설 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 등을 최종 점검했다.
     
    또 급경사 램프 제설 취약구간(하남진곡산단로 북광산IC, 무진대로 광주여대 램프) 2곳에 지능형자동염수 분사장치를 추가 설치하고, 제설차량(덤프 8대)과 종합상황실간 실시간 상황 파악이 가능한 GPS기반의 스마트관제시스템도 구축돼 제설상황, 차량의 동선 및 제설 업무량을 한눈에 파악하고 신속하게 제설 작업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광주시 종합건설본부 최인홍 도로관리과장은 "강설 시에는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오르막차선에서 교통장애가 발생할 경우에는 비치된 제설 자재를 활용해 결빙구간 주변에 살포하는 등 교통흐름에 적극 협조해주길 바란다"며 "각 자치구별 조례 등에 따라 내 집 앞과 내 점포 앞은 내가 먼저 쓸기 등 제설작업에도 참여해달라"라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