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美 바이든 정부 경제·대외정책…대구·경북 긍정적 영향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대구

    美 바이든 정부 경제·대외정책…대구·경북 긍정적 영향

    뉴스듣기

    친환경 인프라·자동차·소재 분야 적극 지원 필요

    미국 차기 정부가 주요정책이 대구경북 산업에 미치는 영향. 보고서 캡처
    미국 바이든 정부의 경제·대외 정책이 대구와 경북지역의 주력 산업에는 긍정적 요인으로 작용할 것으로 전망됐다.

    한국은행 대구경북본부 기획금융팀 임종혁 과장이 미국 차기 정부의 주요 정책이 지역산업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보고서를 보면 미국의 정책 방향은 그린뉴딜 등 친환경 투자와 제조업 지원 복지 확대(대내정책), 국제공조와 동맹국 연대 등 다자무역질서 중시(대외정책) 등의 방향으로 추진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런 미국의 정책 기조는 대미 수출 수요 증가 등 우리나라 경제 전반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되는 가운데 환경기준 강화와 환율 변동성 확대 등은 부담으로 작용할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대구와 경북지역이 신성장사업으로 추진하는 전기·자율자동차·바이오·헬스케어 등은 바이든 행정부의 친환경·바이오 등 정책 방향과도 상당 부분 부합해 지역 산업의 성장 여건이 개선될 전망이다.

    다만 지역 주력산업인 전자·통신·1차금속·섬유 등은 미·중 갈등이 심화할 경우 대중국 수출 비중이 높은 기업들에는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도 있다.

    보고서는 바이든 행정부의 정책 방향과 부합하는 산업 분야에 대해서는 투자를 강화하고 미·중 갈등 장기화로 인한 중국 수출 감소 영향을 줄이기 위해 해외시장 다변화 전략을 모색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임종혁 과장은 "지역 기업들은 환율 변동성 확대 가능성에 대비한 환리스크 관리 역량을 높여야 한다"며 "아울러 친환경 인프라·자동차·소재 등 신성장 산업에 대한 지자체와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지원 강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