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시, 착한임대인운동 독려…공동주택 어린이집 돕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광주시, 착한임대인운동 독려…공동주택 어린이집 돕기

    뉴스듣기

    참여단지에 우수인권실천단지 선정 시 인센티브

    광주광역시청사 전경(사진=자료사진)
    광주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동주택 어린이집 돕기에 나섰다.

    광주시는 초저출산에 따른 원생 수 감소와 코로나19 장기화로 이중고에 시달리고 있는 공동주택 어린이집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16일 자치구와 어린이집이 설치된 154개 공동주택의 입주자대표회의, 주택관리사협회에 ‘공동주택 어린이집 착한임대인운동’ 동참을 독려했다.

    광주시는 참여 단지에는 연말 ‘우수인권실천단지 아파트’ 선정 때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사업자등록 대상이 아닌 관리동 어린이집은 지난 2월 정부가 발표한 ‘코로나19 민생·경제 종합대책’에서 제외된 업종으로 정부지원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

    광주시는 주로 맞벌이 가정에서 보육을 위탁하는 공동주택 어린이집의 보육환경 개선을 주요 내용으로 지난해 12월 개정한 ‘광주광역시 공동주택관리규약 준칙’에서 시 어린이집 임대료 산정 기준을 보육 정원에서 보육 현원으로 변경하고 임대료는 보육료 수입의 100분의 5 범위 이내로 한 바 있다.

    광주시 김종호 건축주택과장은 "공동주택 어린이집 착한임대료 운동에 참여하는 단지가 점차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노컷스포츠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