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탈리아 전세기 700여명 탑승 신청…이르면 이달 말 한국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제일반

    이탈리아 전세기 700여명 탑승 신청…이르면 이달 말 한국행

    뉴스듣기

    (사진=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최대 피해국인 이탈리아에서 출발하는 정부 전세기에 교민 700여명이 탑승 신청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이탈리아한국대사관과 주밀라노총영사관이 23일 오후(현지시간) 전세기 탑승 신청 접수를 마감한 결과 700여명이 한국행을 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정부 당국이 애초 예상한 것보다 많은 수치다. 지난주 이탈리아한인회가 자체적으로 임시 항공편을 띄우고자 진행한 수요조사 때의 신청 인원은 500여명이었다.

    당국은 귀국 희망자들을 대상으로 탑승 여부를 최종 확인한 뒤 24일 정오에 탑승 인원을 확정할 방침이다. 전세기는 이르면 이달 말께 투입될 예정이다.

    앞서 정부는 이탈리아 현지 교민을 데려오고자 전세기 2대를 현지에 보내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전세기는 정부가 주선하지만, 운임은 이용객이 각자 부담한다. 1인당 비용은 성인 기준 200만원 수준이다.

    모든 탑승자는 한국 도착 직후 3박 4일간 특정 시설에 머물며 최소 2차례 이상 코로나19 검사를 받는다. 여기서 한 명이라도 확진이 되면 전원이 14일간 격리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