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코로나19·기생충 테마주까지…주가급등락에 시장경보 27%↑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제 일반

    코로나19·기생충 테마주까지…주가급등락에 시장경보 27%↑

    뉴스듣기

    (사진=연합뉴스)
    올해 들어 국내 증시가 '롤러코스터 장세'를 보이며 '시장경보' 종목이 27% 급증했다.

    연초부터 미국과 이란의 무력충돌과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불거진 데다 총선을 앞두고 테마주가 기승을 부렸기 때문이다.

    1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해 1월 2일부터 이달 14일까지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에서 시장경보 조치가 내려진 종목(주식워런트증권 제외)은 138개, 지정 건수는 203건이었다.

    지난해 같은 기간 지정 종목(109개), 지정 건수(178건)와 비교하면 각각 26.60%, 14.04% 늘어난 것이다.

    올해 시장경보가 내려진 종목을 시장별로 보면 유가증권시장이 31개, 코스닥시장이 107개였다.

    시장경보는 특정 종목의 주가가 이상 급등할 때 투자 위험을 사전에 고지하기 위한 제도로, '투자주의→투자경고→투자위험' 등 3단계로 구분된다.

    단계별로 투자주의가 내려진 종목은 112개였다. 투자경고와 투자위험 지정 종목은 각각 25개, 1개였다.

    시장경보 종목이 전반적으로 증가한 데는 코로나119 확산 여파가 컸다.

    특히 국내에서도 확진자가 나오면서 진단·백신주, 마스크주, 세정·방역주 주가는 출렁였다.

    시장경보 조치가 내려진 종목에는 진원생명과학과 깨끗한나라, 국제약품, 백광산업, 오공 등 코로나19 테마주가 대거 포함됐다.

    이 중 모나리자 주가는 확진자 발생 전인 지난달 17일 종가 기준 3천980원에서 2주만인 31일 9천130원으로 129.40% 폭등했다. 이달 14일 현재 종가는 4천770원이다.

    또 연초에는 미국과 이란의 무력충돌로 국제유가가 급등하자 흥구석유, 극동유화 등의 주가도 널뛰기하며 투자경고 종목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달 들어서는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상을 받자 관련주가 요동치고 있다.

    제작사 바른손이앤에이와 자회사인 바른손은 투자경고 종목으로 지정됐다.

    오는 4월 총선을 앞두고 주식시장에서는 정치인 테마주도 들썩거리고 있다.

    '황교안 테마주'로 분류되는 화신테크, '이낙연 테마주'로 분류되는 범양건영에도 투자주의가 내려졌다.

    거래소는 일부 투기 세력이 인위적으로 이들 테마주 주가를 띄웠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있다.

    [표] 거래소 시장경보 지정 종목·건수
    ┌───────┬───────────────┬─────────────┐
    │ │ 2020년 1월 2일∼2월 14일 │ 2019년 1월 2일∼2월 14일 │
    ├───────┼───────┬───────┼──────┬──────┤
    │단계 │지정 종목 │지정 건수 │지정 종목 │지정 건수 │
    ├───────┼───────┼───────┼──────┼──────┤
    │투자주의 │ 112│ 175│ 90│ 159│
    ├───────┼───────┼───────┼──────┼──────┤
    │투자경고 │ 25│ 27│ 18│ 18│
    ├───────┼───────┼───────┼──────┼──────┤
    │투자위험 │ 1│ 1│ 1│ 1│
    ├───────┼───────┼───────┼──────┼──────┤
    │합계 │ 138│ 203│ 109│ 178│
    └───────┴───────┴───────┴──────┴──────┘
    (※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 합계로 주식워런트증권은 제외)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