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울시 새해 업무보고 비공개 관행 탈피 온‧오프 공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서울시 새해 업무보고 비공개 관행 탈피 온‧오프 공개

    뉴스듣기

    서울시 새해 업무보고 유튜브 생중계 공개 장면 (사진=고영호 기자)
    서울시가 새해 업무보고를 비공개로 하던 관행을 벗어나 온‧오프로 공개했다.

    서울시는 22일 '2020년 대시민 업무보고'를 개최했다.

    서울시가 업무보고를 공개하고 새해 역점사업을 시민과 공유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전체 과정을 유튜브와 라이브서울을 통해 생중계해 누구나 볼 수 있도록 했다.

    서울시는 "새해 업무보고의 장을 시민에게 공개하는 발상의 전환을 통해 정책의 실질적 당사자인 시민과 전문가, 관계 공무원이 함께 토론하고, 이를 정책과 사업에 적극 반영하려 한다"고 설명했다.

    박원순 시장과 실‧본부‧국장, 관계 투자‧출연기관장이 참석하고 명예시장과 정책당사자 등 서울시 정책 관련 시민과, 관련센터장, 시민단체 등 정책관계자에 대한 공모‧초청 등을 통해 사전에 선정된 시민 80 여 명과 외부 전문가 등이 함께 했다.

    박 시장은 올해 서울시정의 핵심 아젠다인 '공정한 출발선' 실현을 위한 시정 방향과 목표를 강조했다.

    서울시가 올 한 해 집중할 4대 역점사업인 ①혁신창업 지원 ②청년출발 지원 ③신혼부부 주거 지원 ④초등돌봄 키움센터 설치를시민들에게 발표하고 추진계획을 보고했다.

    서울시는 청년들에게 '공정한 출발선'을 보장하는 '청년출발지원'의 경우 청년수당을 3만 명으로 확대하고 청년 마음건강 지원, 서울청년센터 설치 등 총 60개 사업에 5천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신혼부부 주거지원' 정책에서는 올해 주택공급 확대, 금융지원 확대 등을 통해 현행 17,000호에 8,000호를 더한 25,000호를 공급할 방침이다.

    서울시는 신혼부부 임차보증금 지원을 확대해 이자지원을 연 최대 1.2%에서 최대 3.0%로, 부부합산소득 기준을 연소득 8천만 원 이하에서 9천700만 원 이하로 완화해 현재 전년 대비 신청이 6배 증가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