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라임펀드 또 환매 중단, 총 부실 규모 2조원 육박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금융/증시

    라임펀드 또 환매 중단, 총 부실 규모 2조원 육박

    뉴스듣기

    지난해 1.5조 환매 중단, 최근 3천억 추가 환매 중단
    사태 악화하면 추가 환매 중단 가능성 커

    (사진=연합뉴스 제공)
    지난해 1조 5000억원의 대규모 환매 중단 사태를 빚은 라임자산운용이 추가로 환매 중단을 선언한 펀드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라임자산운용은 최근 '크레디트인슈어런스 무역금융펀드'를 판매한 은행과 증권사 등에 해당 펀드의 환매 중단을 예고하는 공문을 보냈다.

    추가로 환매 중단된 펀드는 오는 4월 만기로 약 2900억원이 판매됐다. 지난해 문제가 발생했던 무역금융펀드(플루토TF-1호)와 달리 정상적으로 운용된 상품이다. 이 가운데 신한은행은 90%에 달하는 2700억원 가량을 판매한 것으로 전해졌다.

    라임 사태가 악화하면서 추가적으로 코스닥벤처펀드 등이 환매 중단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따라 환매 중단 펀드 규모는 총 2조원에 달할 것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앞서 라임자산운용은 지난해 10월 두 차례에 걸쳐 약 1조 5000억원 규모의 펀드의 환매를 중단한다고 선언했다.

    삼일회계법인은 환매를 중단한 라임 테티스 2호, 플루토 FI D-1호, 무역금융펀드(플루토 TF1호) 등에 대한 펀드 실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들 펀드에 대한 실사 결과는 삼일회계법인이 라임자산운용에 통보한 이후 그 결과를 바탕으로 라임이 발표하게 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