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중국전기車 공략하는 SK이노…'창저우 공장' 가동 눈앞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중국전기車 공략하는 SK이노…'창저우 공장' 가동 눈앞

    뉴스듣기

    중국 창저우에 세운 BEST 공장 준공식
    베이징자동차 등과 합작해 세운 배터리 셀 공장
    연간 전기차 15만 대分 생산해 공급
    SK이노의 첫 해외 배터리 셀 공장 의미

    SK이노베이션의 첫 글로벌 배터리 셀 생산기지인 중국 창저우 BEST 공장의 준공식이 진행됐다. 창저우 공장의 합류로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 셀 생산 능력은 연간 전기차 25만 대 규모로 확대됐다.

    SK이노베이션은 5일, 베이징자동차와 베이징전공과 합작해 중국 장쑤성 창저우시에 세운 BEST 공장의 준공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창저우 BEST 공장은 SK이노베이션이 차세대 먹거리인 배터리 사업을 두고 중국 내 탑티어 회사들과 합작으로 공장을 세운 시설이다. 동시에 SK이노베이션의 첫 해외 배터리 셀 생산 거점 역할도 한다.

    BEST 공장은 약 5만 평 부지에 전극 라인 2개, 조립 라인 4개, 화성 라인 4개 규모이다. 전기차로 계산하면 한 해 약 15만 대 분량인 7.5GWh 규모로 건설됐다.

    이로써 SK이노베이션은 국내 서산 배터리공장 4.7GWh를 포함해 한해 전기차 약 25만대에 공급 가능한 생산 능력을 갖추게 됐다.

    여기에다 곧 완공을 앞둔 헝가리 코마롬 공장까지 합류하면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 연간 생산 능력은 19.7GWh로 확대된다.

    SK이노베이션은 2025년까지 100GWh 생산 능력과 글로벌 TOP3 회사를 목표로 하고 있다.

    BEST 공장은 2020년부터 배터리 양산에 들어가 베이징자동차를 비롯해 전기차 브랜드에 배터리를 공급한다.

    이미 지난 2013년 SK이노베이션은 약 1680억 원을 투자해 베이징자동차, 베이징전공과 함께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인 'BESK'를 설립했다.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사장은 "SK이노베이션의 딥체인지에 기반한 배터리 사업 글로벌 경쟁력 확보의 첫발을 내디딘 매우 의미 있는 공장 준공"이라며 "SK이노베이션의 기업가치를 키울 뿐 아니라 향후 중국 전기차 및 전기차 배터리 관련 산업과 공동 발전을 위해 다양한 협력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