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현대차, 인천에 첫 수소충전소… 수소전기차 2000대 보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자동차

    현대차, 인천에 첫 수소충전소… 수소전기차 2000대 보급

    뉴스듣기

    내년까지 인천에 수소충전소 1개소 완공… 2022년까지 수소전기차 2000대 보급
    현대차, 서울-경기-인천에 '수소 클러스터' 구축 방침

    현대자동차가 인천광역시와 손을 잡고 인천시에 첫 수소충전소를 만든다. 2022년까지 수소차 2000대도 보급한다.

    현대차는 18일, 인천시청에서 '수소전기차 보급 활성화와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상호협력 MOU'를 맺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현대차 이원희 대표이사 사장과 인천시 박남춘 시장이 참여했다.

    현대차와 인천시는 미래혁신성장의 주력산업인 수소 산업의 경쟁력 확보와 연관 산업 육성을 위해 수소전기차 인프라 확충에 힘쓰기로 했다.

    현대차는 올해 연말까지 인천시에 수소충전소 1개소를 착공해 내년 1분기 이내에 완공하기로 했다. 인천시는 수소전기차 보조금 확대 편성 등 행정 지원을 약속했다.

    특히 내년도 '수소전기차 구매 보조금을 200대 규모로 편성'하고 2022년까지 '수소충전소 8개소 구축', '수소전기차 2000대 보급 계획'도 세웠다.

    한편, 현대차는 내년 상반기까지 인천을 포함해 서울과 경기 지역에도 수소충전소 6기를 구축해 '서울-인천-경기 수소 클러스터'를 만들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궁극의 친환경차인 수소전기차의 보급 확대와 충전 인프라 확충을 위해 인천시와 MOU를 맺었다"며 "앞으로도 수소전기차 시장 확대와 생태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