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리버풀, '구단 최고' 581억원에 체임벌린 영입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리버풀, '구단 최고' 581억원에 체임벌린 영입

    뉴스듣기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버풀이 아스널 미드필더 알렉스 옥슬레이드 체임벌린(24)을 영입하는 데 합의했다고 영국 매체 BBC가 31일(한국시간) 전했다.

    이적료는 리버풀 구단 역대 최고액인 4천만 파운드(약 581억원)다.

    계약 기간은 5년으로 체임벌린은 주급 12만 파운드(1억7천400만원)을 받는다.

    체임벌린은 아스널과 계약 기간이 1년 남아 있지만, 주급 18만 파운드(2억6천100만원)를 제시한 아스널의 새 제의를 거절했다.

    첼시로부터도 영입 제의를 받았으나 뿌리치고 리버풀행을 택했다.

    2011년 8월 사우샘프턴에서 아스널 유니폼을 입은 체임벌린은 그동안 198경기에 나와 20골을 넣었다.

    이번 시즌 개막 4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체임벌린은 올해 초 아르센 벵거 감독의 경질을 요구하는 트위터에 '좋아요'를 눌렀다가 곧바로 취소하는 소동을 빚기도 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