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주영 전 장관, 세월호 특조위에 청문회 출석 의사 밝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이주영 전 장관, 세월호 특조위에 청문회 출석 의사 밝혀

    뉴스듣기

    이주영 전 해양수산부 장관. (사진=윤창원 기자/노컷뉴스)
    이주영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세월호 특별조사위원회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한다.

    세월호 특조위는 이 전 장관이 15일 오후 서면을 통해 참석 의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 전 장관은 청문회 마지막 날인 16일 오후 증인으로 출석해 참사 당시 수색 상황에 대한 피해자 정보 접근권과 희생자 수습 지원을 진술할 예정이다.

    앞서 증인 출석을 통보받은 이 전 장관은 보좌관을 통해 불출석 의사를 구두로 밝힌 바 있다.

    하지만 세월호 특조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은 상황에서 참사 당시 책임 부처 수장이었던 이 전 장관이 증인 출석을 거부하는 게 부담으로 작용했을 거라는 분석이다.

    마지막날인 내일은 지원 소위원회 주관으로 참사 현장에서 피해자 지원 조치와 관련해 질의가 이어진다.
    네이버채널 구독 이벤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